최종편집 : 2023.12.04 09:36 |
일본 독립영화‘호저의 하늘’ 안동서 특별시사회
2023/09/06 09:16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로 기사전송 C로그로 기사전송
옛 안동역, 월영교, 하회마을 등 영화 속에서 만날 수 있어

2018년 안동시에서 촬영된 독립영화 ‘호저의 하늘’이 안동 중앙시네마에서 9일(토) 17시부터 특별시사회를 통해 상영된다.

0906_일본_독립영화‘호저의_하늘’_안동서_특별시사회-_유바리국제영화제.jpg

이 영화는 2020년 일본 유바리국제판타스틱영화제에서 그랑프리를 차지한 작품으로 코로나로 한국에서 시사회를 하지 못하고, 수상 3년 만에 촬영에 참여한 안동시민에 대한 감사의 마음을 전하기 위해 사토 토모야 감독의 사비로 안동시민을 초대해 특별시사회를 개최하게 됐다.

 

유바리국제판타스틱영화제는 일본 북해도 유바리시에서 매년 2월 개최되는 30년 이상의 역사를 가진 국제영화제이다. 새로운 영화계 인재 발굴을 목적으로 SF영화, 판타지영화, 공포영화, 어드벤처 등 다양한 장르의 독립영화를 상영, 시상하고 있다.

특히, 2020년에는 한국에서도 일본 공포영화로 유명한 영화‘주온’의 감독인 시미츠 다카시(清水崇)감독이 심사위원장을 맡아 주목을 받았다.

 

이 영화제에서 그랑프리를 받은‘호저의 하늘’은 2018년 한국· 일본·중국을 무대로 사토 토모야(佐藤智也) 일본 독립영화감독이 제작한 작품이다. 사토 감독은 과거에 6편의 독립영화를 제작한 경험이 있으며, 새로운 영화 촬영지를 찾았다가 아름다운 자연경관과 전통적이고 신비로운 분위기가 영화 배경에 매우 적합하다고 생각해 촬영지로 결정, 2018년 2주에 걸쳐 안동호, 월영교, 하회마을, 안동의료원 등 안동시 일대에서 촬영했다.

 

영화 주제는 ‘삶과 죽음의 경계선’과 ‘한국·일본·중국, 바다를 넘어 이어지는 가족과 사랑하는 사람들’로 안동에서 태어난 일란성 쌍둥이 자매에 생기는 일들을 서스펜스 형식으로 보여준다.

 

영화에는 배우 이태경, 아베 츠요시(일본판 “꽃보다 남자”출연), 홍명화, 다카다 히로미츠(한국 영화에 다수 출연)가 출연하였다.

 

영화제 심사위원장 시미츠 다카시 감독은“심사위원 만장일치로 그랑프리로 선정했으며, 아름다운 영상미와 한국·일본·중국을 무대로 이어가는 스토리의 완성도가 매우 높았다”라고 평가를 했다.

 

이번 영화시사회는 코로나로 인해 한국 상영이 어려운 상황 속에서 그랑프리 수상 3년 만에 개최된 특별시사회이다.

 

사토 감독은 “저예산 독립영화인 만큼 제작에는 어려움이 많았지만, 안동시민들의 참여와 적극적인 협력으로 그랑프리를 수상하게 되었다고 말해도 과언이 아니다”라며, “영화에 출연해주신 안동시민, 그리고 촬영을 위해 장소를 마련해주신 각종 기관 관계자께 꼭 그랑프리의 기쁨과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 싶다”라고 했다.


‘호저의 하늘’ 특별시사회는 9월9일(토) 17시부터 안동 중앙시네마에서 개최되며, 모든 방문객이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0906_일본_독립영화‘호저의_하늘’_안동서_특별시사회_-_포스터.jpg

 

0906_일본_독립영화‘호저의_하늘’_안동서_특별시사회-_옛_안동역_플랫폼.JPG

 

0906_일본_독립영화‘호저의_하늘’_안동서_특별시사회-_월영교.JPG

[ 경북와이드뉴스 gbwn@gbwn.kr ]
경북와이드뉴스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gbwn@gbwn.kr
경북와이드뉴스(gbwn.kr) - copyright ⓒ 경북와이드뉴스.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화제의동영상

    화제의 동영상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경북와이드뉴스 (http://gbwn.kr) | 등록·발행일 : 201253| 주소 : Ω 36676  경북 안동시 태화중앙로 90 2F
      발행인 : 이기덕 | 편집인 : 이기덕 | 사업자등록번호 : 772-46-00312 | 인터넷신문사업등록번호 : 경북, 아00217
      대표전화 : 054-853-9522  / 팩스 : 054-853-952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기덕 | leekd06@naver.com
      Copyright ⓒ 경북와이드뉴스 gbwn.kr All right reserved.
      경북와이드뉴스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