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7.18 19:00 |
국립안동대 정진부 교수, 세계 상위 2% 연구자로 선정돼
2024/01/24 09:18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로 기사전송 C로그로 기사전송

국립안동대학교(총장 정태주) 산림과학과 정진부 교수가 세계 최상위 2% 연구자로 선정됐다.

정진부 교수님 사진 (1).jpg

글로벌 학술정보분석기업인 엘스비어(Elsevier)와 미국 스탠퍼드대 존 론니디스(John P. A. Ioannidis) 교수가 양질의 연구자 평가를 목적으로 매년 세계 최상위 2% 연구자를 발표하고 있다.

 

22개 주요 주제, 174개 세부 주제 분야별로 최소 5편 이상의 논문을 발표한 전 세계 연구자를 대상으로 우수 학술논문 인용지수인 스코퍼스(SCOPUS)를 기반으로 1960년부터 2022년까지의 논문 피인용도에 따른 영향력을 분석한다.

 

분석에 따르면 전 세계 연구자 수는 작년 900만 명에서 960만 명으로, 리스트에 포함된 최상위 2% 연구자는 19만 명에서 20만 명 이상으로 약 5% 증가했으며, 한국은 2022년 1,881명에서 2,119명으로 13% 증가했다.

 

이 중 정 교수는 보완대체의학(CAM) 분야에 이름을 올렸으며, 전체 연구자 21만 198명 중 CAM 분야 연구자 386명에 속한다.

  

한편 CAM 분야에서 가장 많은 연구자를 배출한 기관은 경희대 15명이며, 그 뒤를 이어 한국한의학연구원 7명, 가천대 3명이다. 대전대‧동의대‧원광대‧우석대가 2명, 국립안동대‧청주대‧대구한의대‧경상국립대‧자생의료재단‧강원대‧부산대(한방병원)‧서울대가 1명으로 동일한 비율을 차지한다.

[ 경북와이드뉴스 gbwn@gbwn.kr ]
경북와이드뉴스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gbwn@gbwn.kr
경북와이드뉴스(gbwn.kr) - copyright ⓒ 경북와이드뉴스.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화제의동영상

    화제의 동영상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경북와이드뉴스 (http://gbwn.kr) | 등록·발행일 : 201253| 주소 : Ω 36676  경북 안동시 태화중앙로 90 2F
      발행인 : 이기덕 | 편집인 : 이기덕 | 사업자등록번호 : 772-46-00312 | 인터넷신문사업등록번호 : 경북, 아00217
      대표전화 : 054-853-9522  / 팩스 : 054-853-952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기덕 | leekd06@naver.com
      Copyright ⓒ 경북와이드뉴스 gbwn.kr All right reserved.
      경북와이드뉴스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