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3.12.04 09:36 |
4년 만에 열린 안동벚꽃축제‘상춘객 인산인해’
2023/04/03 09:17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로 기사전송 C로그로 기사전송

4년 만에 열린 안동 벚꽃 축제에 상춘객들이 몰려들었다. 축제가 열리는 낙동강변 벚꽃길과 탈춤공원 일원은 흩날리는 벚꽃비 사이로 추억을 남기려는 관광객들이 넘쳐나며 그야말로 북새통이다.

 

MZ세대부터 가족 관광객, 봄 나들이 어르신까지 모든 세대의 취향을 저격하는 맞춤형 프로그램으로 곳곳에서 웃음소리와 환호성이 가득하다.

 

이번 ‘2023 안동 벚꽃 축제’는 지난 4월 1일부터 오는 5일까지 열리고 있다.

 

올해는 ‘벚꽃길만 걸어요’라는 주제로 경북권 최대 벚꽃 군락지를 배경으로 관광객들이 다양한 체험과 공연, 전시를 즐길 수 있도록 했다. 야간에 펼쳐지는 벚꽃 조명쇼, 네온아트 전시 등은 색다른 벚꽃길의 운치를 선물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신나는 놀이동산(바이킹, 탬버린 등), 뒹굴뒹굴 워터볼 체험, 추억 속 달고나 체험, 라디오 부스, 재미있는 소품을 구입하고 체험할 수 있는 골라골라 플리마켓&체험존, 벚꽃 나들이에 즐거움을 더하는 먹거리존, 꽃다발 클래스 벚꽃이벤트 등 다양한 관광 콘텐츠를 즐길 수 있다.

0402 4년 만에 열린 안동벚꽃축제 상춘객 인산인해 (1).jpg

 

0402 4년 만에 열린 안동벚꽃축제 상춘객 인산인해 (3).jpg

 

0402 4년 만에 열린 안동벚꽃축제 상춘객 인산인해 (4).jpg

 

0402 4년 만에 열린 안동벚꽃축제 상춘객 인산인해 (5).jpg

 

0402 4년 만에 열린 안동벚꽃축제 상춘객 인산인해 (6).jpg

 

0402 4년 만에 열린 안동벚꽃축제 상춘객 인산인해 (7).jpg

 

0402 4년 만에 열린 안동벚꽃축제 상춘객 인산인해 (8).jpg

 

0402 4년 만에 열린 안동벚꽃축제 상춘객 인산인해 (9).jpg

 

0402 4년 만에 열린 안동벚꽃축제 상춘객 인산인해 (10).jpg

 

0402 4년 만에 열린 안동벚꽃축제 상춘객 인산인해 (11).jpg

 

0402 4년 만에 열린 안동벚꽃축제 상춘객 인산인해 (12).jpg

 

0402 4년 만에 열린 안동벚꽃축제 상춘객 인산인해 (13).jpg


0402 4년 만에 열린 안동벚꽃축제 상춘객 인산인해 (14).jpg

 

0402 4년 만에 열린 안동벚꽃축제 상춘객 인산인해 (15).jpg

 

0402 4년 만에 열린 안동벚꽃축제 상춘객 인산인해 (16).jpg

 

0402 4년 만에 열린 안동벚꽃축제 상춘객 인산인해 (17).jpg

 

0402 4년 만에 열린 안동벚꽃축제 상춘객 인산인해 (18).jpg

 

0402 4년 만에 열린 안동벚꽃축제 상춘객 인산인해 (19).jpg

 

0402 4년 만에 열린 안동벚꽃축제 상춘객 인산인해 (20).jpg

 

0402 4년 만에 열린 안동벚꽃축제 상춘객 인산인해 (21).jpg

 

 

[ 경북와이드뉴스 gbwn@gbwn.kr ]
경북와이드뉴스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gbwn@gbwn.kr
경북와이드뉴스(gbwn.kr) - copyright ⓒ 경북와이드뉴스.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동영상

화제의 동영상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경북와이드뉴스 (http://gbwn.kr) | 등록·발행일 : 201253| 주소 : Ω 36676  경북 안동시 태화중앙로 90 2F
    발행인 : 이기덕 | 편집인 : 이기덕 | 사업자등록번호 : 772-46-00312 | 인터넷신문사업등록번호 : 경북, 아00217
    대표전화 : 054-853-9522  / 팩스 : 054-853-952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기덕 | leekd06@naver.com
    Copyright ⓒ 경북와이드뉴스 gbwn.kr All right reserved.
    경북와이드뉴스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